스포츠

‘후쿠시마 방사능 정보 요구한다’ 체육회, 선수단장회의 공식 제기

대한체육회는 20일부터 사흘간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2020년 도쿄하계올림픽대회 선수단장 회의에 참석한다고 19일 밝혔다.선수단장 회의는 올림픽 개최 1년을 앞두고 전 세계 참가국의 국가올림픽위원회(NOC) 대표단이 모여 올림픽 조직위원회의...

9회말 끝내준 최지만, 첫 3년 연속 20홈런 고지 추신수… MLB ‘아시안 데이’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뛰는 아시아 선수들이 같은날 맹활약하며 ‘아시안 데이’를 만들어냈다. 가장 극적으로 팀의 승리에 기여한 선수는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이다. 최지만은 1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임성재, 아시아 최초 ‘PGA 신인왕’ 눈앞

임성재(21)가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 페덱스컵 플레이오프 최종전인 투어 챔피언십에 진출했다. 아시아 선수 최초의 PGA 투어 신인왕이 유력하다. 임성재는 “신인왕을 차지하면 영광스러운 일이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감추지 않았다.임성재는...

‘김광현, ‘2010년 김광현’ 넘는다’ 린드블럼 독주 저지 가능할까?

SK 와이번스 김광현(31)은 2008년 MVP였다. 그해 16승으로 다승 1위, 탈삼진 150개로 1위를 차지했다. 평균자책점은 2.39로 2위였다.김광현의 성적은 2010년이 더 좋았다. 롯데 자이언츠 이대호(37)에게 밀려 MVP가...

“이름값을 못하네” 망신살 뻗친 유럽 명문팀들…리그 초반 부진 릴레이

유럽 명문 팀들이 시즌 초반 나란히 부진한 출발을 하고 있다. 스페인과 프랑스 리그 디펜딩 챔피언 FC 바르셀로나와 파리 생제르맹(PSG)은 에이스 공백 속에 지난 시즌 중위권 팀에 발목을 잡혔다. 독일 바이에른 뮌헨과 잉글랜드 첼시도...

‘득점권 타율 최하위 LG 3인방’…임병욱·김재환 삼진 98개 1위

키움 히어로즈 임병욱(24)은 요즘 타격감이 살아나고 있다.최근 10경기에서 38타수 14안타, 타율 0.368을 기록하고 있다.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최하위권을 맴돌던 시즌 타율도 어느덧 0.254까지 끌어올렸다.그런데...

‘제2의 강백호·이정후는 없었다’ 대형 신인타자 기근 심각

뉴욕 메츠 피트 알론소(25)가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신인 최다 홈런 기록을 새로 작성했다.알론소는 19일(한국시간)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경기에서 9회초 홈런을 때려냈다. 올해 빅리그에 데뷔한 알론소의 시즌 40호 홈런이다.내셔널리그...

‘쭈그려 앉아 때려…헛스윙 삼진’ 악동 푸이그, 리틀야구 패러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야시엘 푸이그(29)가 타석에서 쭈그려 앉아 때리는 자세를 취해 눈길을 끌었다.푸이그는 1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브롱스의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원정 경기에 4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푸이그는...

[한컷 국축만화] 7억 주급 산체스.. 주급 줄이며 인터밀란 이적?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끝내 부활하지 못한 알렉시스 산체스(32)의 차기 목적지로 이탈리아의 인터밀란이 유력하다는 보도가 나왔다.'풋볼 이탈리아'는 산체스의 인터밀란 이적이 임박했으며 메디컬 테스트만 남겨두고 있다고 보도하며 "맨유는...

‘극약 4팀 추락…5위 양강구조’ KIA·삼성 7할…한화·롯데 9할 필요

5위 싸움이 NC 다이노스와 KT 위즈의 2파전으로 거의 압축됐다. 두 팀이 잘해서 치고 나간 게 아니라 7~10위 팀의 추락이 상황을 그렇게 만들었다.5위 NC는 113경기를 치러 56승56패1무, 승률 5할을 기록하고 있다. 6위...

‘롯데 3할 타자 전멸 위기’ 전준우·민병헌 흔들…손아섭 2군행

롯데 자이언츠 3할 타자가 소멸할 위기를 맞고 있다. 롯데를 이끌고 나갈 4명이 모두 부진하다.전준우(33)도 시즌 초반 3할 타율을 기록하지 못했다. 3월 타율 0.281, 4월 0.279를 기록했다. 그러나 5월 들어 0.333을...

하스스톤 마스터즈 투어서 듀몬트 우승… 그랜드 마스터즈 배턴 이어받는다

서울에서 진행된 ‘하스스톤 마스터즈 투어’에서 ‘Felkeine’ 테오 듀몬트(프랑스)가 우승을 차지했다. 한국의 유일한 생존자였던 ‘수니’ 남상수는 8강에서 덱 상성을 극복하지 못하고 탈락했다. 블리자드는 곧장 다음 대회 준비에 들어갔다.이번...

[한컷 국축만화] 7억 주급 산체스...인터밀란 이적 임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끝내 부활하지 못한 알렉시스 산체스(32)의 차기 목적지로 이탈리아의 인터밀란이 유력하다는 보도가 나왔다.'풋볼 이탈리아'는 산체스의 인터밀란 이적이 임박했으며 메디컬 테스트만 남겨두고 있다고 보도하며 "맨유는...

‘다익손, 이틀만에 또 선발 등판’ 실패한 오프너 전략 언제까지

롯데 자이언츠는 20일 SK 와이번스와의 인천 경기 선발 투수로 브록 다익손(25)을 예고했다.SK는 다익손의 KBO리그 친정팀이다. 다익손은 지난 6월 3일 SK에서 방출됐다. 그리고 일주일 뒤 롯데로 옮겨왔다.그리고 지난달 4일...

“손흥민 몸값 1075억원” 4년 만에 267%로 급등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의 시장가치가 1000억원 이상으로 평가됐다. 이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로 입단했던 4년 전보다 두 배 이상 치솟은 가격이다.독일 미디어그룹 악셀스프링거AG 산하 스포츠마케팅 전문매체 ‘트랜스퍼...

‘괴물 경쟁자, 슈어저 돌아온다’ 23일 피츠버그전 선발…한 달 만의 복귀

‘코리안 몬스터’ LA 다저스 류현진(32)과 사이영상 경쟁을 벌이고 있는 워싱턴 내셔널스 맥스 슈어저(35)가 마침내 돌아온다. 부상 이후 한 달 만이다.데이브 마르티네스 워싱턴 감독은 “슈어저가 23일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경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