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청문회 다행…검찰 수사 이유로 답변 피하지 않을 것”

[일요서울 | 조택영 기자]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오는 6일 인사청문회가 열리기로 결정된 것에 대해 "늦었지만 다행이다"면서 "인사청문회에서 검찰 수사를 이유로 답변을 피하지 않을 것이다"고 밝혔다.조 후보자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적선동에 마련된 인사청문회 준비사무실이 입주한 빌딩 1층에서 이같이 전했다.준비해온 입장문을 꺼내든 조 후보자는 "인사청문회가 무산돼서 불가피하게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가졌다"라며 "늦었지만 이제라도 국회 인사청문회가 열려서 다행이다"고 말했다.이어 "인사청문회에서 진솔하게 답변을 드리겠다

조국 “청문회 다행…검찰 수사 이유로 답변 피하지 않을 것”
[일요서울 | 조택영 기자]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오는 6일 인사청문회가 열리기로 결정된 것에 대해 "늦었지만 다행이다"면서 "인사청문회에서 검찰 수사를 이유로 답변을 피하지 않을 것이다"고 밝혔다.조 후보자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적선동에 마련된 인사청문회 준비사무실이 입주한 빌딩 1층에서 이같이 전했다.준비해온 입장문을 꺼내든 조 후보자는 "인사청문회가 무산돼서 불가피하게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가졌다"라며 "늦었지만 이제라도 국회 인사청문회가 열려서 다행이다"고 말했다.이어 "인사청문회에서 진솔하게 답변을 드리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