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29초 영화제’ 1천여편 출품되며 성료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야놀자 29초 영화제’를 성황리에 마쳤다.야놀자 29초 영화제는 "OO이(가) 여행을 가면 좋겠습니다"를 주제로, 본인을 비롯해 연인, 가족, 친구, 동료 등 여행이 필요한 누군가의 이야기를 담은 29초 길이의 영상 콘텐츠를 공모했다. 상금은 역대 최대 규모의 총 1억 원으로, 한달여간 총 1천여편의 작품이 출품됐다. 접수 마감일에는 참가자들이 몰리면서 서버가 다운되기도 했다.야놀자는 지난 21일(목) 시상식을 개최하고 수상작을 발표했다. 시상식에는 영화제 참가자들을 비롯해 특별

‘야놀자 29초 영화제’ 1천여편 출품되며 성료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야놀자 29초 영화제’를 성황리에 마쳤다.야놀자 29초 영화제는 "OO이(가) 여행을 가면 좋겠습니다"를 주제로, 본인을 비롯해 연인, 가족, 친구, 동료 등 여행이 필요한 누군가의 이야기를 담은 29초 길이의 영상 콘텐츠를 공모했다. 상금은 역대 최대 규모의 총 1억 원으로, 한달여간 총 1천여편의 작품이 출품됐다. 접수 마감일에는 참가자들이 몰리면서 서버가 다운되기도 했다.야놀자는 지난 21일(목) 시상식을 개최하고 수상작을 발표했다. 시상식에는 영화제 참가자들을 비롯해 특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