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텀블벅으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사업 가능성 가늠·자금 확보 나선다

텀블벅 펀딩이 스타트업 신규 사업 모델의 성공 가늠자로 떠올랐다.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대표 염재승)’은 스타트업이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팬과의 접점을 형성하는 한편 새로운 사업 모델 검증에 나선다고 금일 밝혔다. 최근 텀블벅 펀딩을 개설한 뉴닉, 남의집 프로젝트의 경우 코어 타깃을 위한 굿즈를 제작한 것이 대표적이다. 뿐만 아니라 스페이스오디티, 클래스101, 퍼블리 등은 새로운 사업 모델을 텀블벅 펀딩으로 가능성을 타진해 실제로 프로젝트를 개설,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최근 텀블벅 펀딩을 이용해 새롭게 론칭하는 사업 모델의 성

스타트업, 텀블벅으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사업 가능성 가늠·자금 확보 나선다
텀블벅 펀딩이 스타트업 신규 사업 모델의 성공 가늠자로 떠올랐다.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대표 염재승)’은 스타트업이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팬과의 접점을 형성하는 한편 새로운 사업 모델 검증에 나선다고 금일 밝혔다. 최근 텀블벅 펀딩을 개설한 뉴닉, 남의집 프로젝트의 경우 코어 타깃을 위한 굿즈를 제작한 것이 대표적이다. 뿐만 아니라 스페이스오디티, 클래스101, 퍼블리 등은 새로운 사업 모델을 텀블벅 펀딩으로 가능성을 타진해 실제로 프로젝트를 개설,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최근 텀블벅 펀딩을 이용해 새롭게 론칭하는 사업 모델의 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