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의 '10억 회유' 뿌리치고 산재 인정까지..혜경씨 모녀의 '7전8기'

얼마 전 저녁을 먹으며 틀었던 티브이 속에서는 이라는 프로그램이 방송되고 있었다. 요즘 누구보다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사람이라는데 흰 유니폼과 마스크, 장갑으로 온몸을 무장해서 눈만 겨우 보이는 어떤 남자가 화면에 등장했다. 그는 흰쌀밥이 가득 들어 있는 사각틀 안에 빨간 소스를 붓고는 양손으로 열심히 밥과 소스를 버무리고 있었다. 누군지

삼성의 '10억 회유' 뿌리치고 산재 인정까지..혜경씨 모녀의 '7전8기'
얼마 전 저녁을 먹으며 틀었던 티브이 속에서는 <극한직업>이라는 프로그램이 방송되고 있었다. 요즘 누구보다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사람이라는데 흰 유니폼과 마스크, 장갑으로 온몸을 무장해서 눈만 겨우 보이는 어떤 남자가 화면에 등장했다. 그는 흰쌀밥이 가득 들어 있는 사각틀 안에 빨간 소스를 붓고는 양손으로 열심히 밥과 소스를 버무리고 있었다. 누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