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드컵] 우상향 그리핀, 빡빡한 운영 앞세워 유럽 챔피언 격침

키아나 정글을 꺼낸 각성한 그리핀이 유럽 챔피언을 무너뜨렸다.그리핀은 18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의 베르티 뮤직홀에서 열린 ‘2019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A조 2라운드 경기에서 G2(유럽)에 대회 첫 패배를 선사했다.이로써 5승 1패가 된 그리핀은 G2와 동률이 되며 순위 결정전(타이 브레이커)을 치르게 됐다.그리핀은 초반부터 빡빡한 운영으로 G2를 압박했다. 키아나(타잔)가 상대 정글로 깊숙히 들어가 협공을 퍼부으며 첫 킬을 만들었다. 이후 탑과 미드에서 잇달아 그리핀이 승전보를 울리며 킬 스코어를 순식간에 벌렸다. 아칼리(쵸비)의 유연한 움직임에 G2는 좀처럼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그리핀이 주도권을 바탕으로 드래곤 스택을 쌓아갔다. 바텀에서 아칼리가 팀 첫 데스를 허용했지만 제이스(소드)가 합류하며 그리핀이 2킬을 가져갔다. 쉔(리헨즈)의 맵 리딩 능력은 경기 내내 돋보였다.분위기를 탄 그리핀은 내셔 남작 근처 시야를 장악하며 G2를 압박했다. 위쪽 정글에서 비공식 에이스를 띄운 그리핀은 곧바로 내셔 남작을 처치하며 승기를 잡았다. 미드에서 3킬을 낸 그리핀은 억제기를 2개 파괴한 후 재정비했다. 그리고 다시 전진하는 그리핀을 G2는 막지 못했다.베를린=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롤드컵] 우상향 그리핀, 빡빡한 운영 앞세워 유럽 챔피언 격침


키아나 정글을 꺼낸 각성한 그리핀이 유럽 챔피언을 무너뜨렸다.

그리핀은 18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의 베르티 뮤직홀에서 열린 ‘2019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A조 2라운드 경기에서 G2(유럽)에 대회 첫 패배를 선사했다.

이로써 5승 1패가 된 그리핀은 G2와 동률이 되며 순위 결정전(타이 브레이커)을 치르게 됐다.

그리핀은 초반부터 빡빡한 운영으로 G2를 압박했다. 키아나(타잔)가 상대 정글로 깊숙히 들어가 협공을 퍼부으며 첫 킬을 만들었다. 이후 탑과 미드에서 잇달아 그리핀이 승전보를 울리며 킬 스코어를 순식간에 벌렸다. 아칼리(쵸비)의 유연한 움직임에 G2는 좀처럼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

그리핀이 주도권을 바탕으로 드래곤 스택을 쌓아갔다. 바텀에서 아칼리가 팀 첫 데스를 허용했지만 제이스(소드)가 합류하며 그리핀이 2킬을 가져갔다. 쉔(리헨즈)의 맵 리딩 능력은 경기 내내 돋보였다.

분위기를 탄 그리핀은 내셔 남작 근처 시야를 장악하며 G2를 압박했다. 위쪽 정글에서 비공식 에이스를 띄운 그리핀은 곧바로 내셔 남작을 처치하며 승기를 잡았다. 미드에서 3킬을 낸 그리핀은 억제기를 2개 파괴한 후 재정비했다. 그리고 다시 전진하는 그리핀을 G2는 막지 못했다.

베를린=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