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스타트업 각축장 된 한국···’K-Startup 그랜드 챌린지’ 성과 공유회 개최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지난 5일(목)부터 6일(금)까지 청담 CGV 씨네시티에서 ‘2019 K-Startup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K-Startup 그랜드 챌린지’는 외국인 기술창업자를 발굴해 한국에서 창업활동을 지원하고 한국을 ‘글로벌 스타트업 비즈니스 허브’로 육성하기 위해 2016년 처음 마련됐다. 올해 4회째를 맞아 95개국 1,677개팀이 지원해 해외 스타트업의 한국 진출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열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중기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은 42대 1의 치열

글로벌 스타트업 각축장 된 한국···’K-Startup 그랜드 챌린지’ 성과 공유회 개최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지난 5일(목)부터 6일(금)까지 청담 CGV 씨네시티에서 ‘2019 K-Startup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K-Startup 그랜드 챌린지’는 외국인 기술창업자를 발굴해 한국에서 창업활동을 지원하고 한국을 ‘글로벌 스타트업 비즈니스 허브’로 육성하기 위해 2016년 처음 마련됐다. 올해 4회째를 맞아 95개국 1,677개팀이 지원해 해외 스타트업의 한국 진출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열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중기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은 42대 1의 치열